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호랭이랑 까치랑'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1.05 [자체기획전 10-P01] 호랭이랑 까치랑 _ 고선례展 2010_0115 ▶ 0128

호랭이랑 까치랑 _ 고선례 도예展

 

2010. 1. 15 Fri - 2010. 1. 28 Thu

Open 2010. 1. 15 pm 6:00

 

am 11:00 - pm 7:00 / Monday closed



            고선례, 호랭이랑 까치랑, 56x33cm, 도판(조합토, 1230℃), 2009



나의 호랑이

 

한국의 전통적인 문화의 삶속에는 호랑이라는 색다른 정서가 우리의 심층세계에 흐르고 있다. 그 속의 많은 이야기들은 그저 짐승으로서가 아닌 힘없는 약자의 편이 되어 우리의 삶속에 정서적 위안을 주는 작은 꿈이 숨어있다.

 

나의 호랑이 작업 또한 나약한 자아의 내면 속에 희망이라는 동심을 찾고, 자아의 삶속에 희로애락이라는 감정을 통해 호랑이의 해학과 상징의 의미로 우리가 현대라는 문명 속에서 메말라가는 현실의 삶을 잠시나마 잃고 잊던 웃음과 동심의 순수함이 죽지 않았던 그 옛 시간을 기억하며 동시대인들에게 위안을 담은 작업이다.

 

민화에서 보는 호랑이와 까치의 담화

민화를 대표할 수 있는 여러가지 그림 가운데 '까치 호랑이 그림'은 민간 설화, 민속극, 민요 등 우리 서민 문화의 종합적 성격을 띤 소재로 널리 알려져 있다. 호작도(虎鵲圖)라 불리기도 하는 이 그림들은 여느 호랑이 그림들과는 달리 까치와 소나무 호랑이가 항상 함께 등장하고 있어 하나의 유형화된 현성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붙은 이름이다.

까치가 앉아 있는 소나무 아래에 커다란 호랑이를 배치하는 호작도는 민화 가운데 가장 독특한 유형을 보여주는 것으로, 우리나라 고래의 민속신앙과 깊은 관련이 있다. 호랑이는 산신령과 동일시되기도 하고 나쁜 귀신을 막아주고 착한 이를 도와주는 영물로 여겨져 정초에 붙이는 세화의 주요 소재로 널리 사용되었다. 까치 역시 길조에 해당하며 일년 내내 좋은 일이 계속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데, 서낭신의 심부름꾼으로 서낭신의 메시지를 호랑이에게 전달애 주는 역할을 한다고 해석되기도 한다. 눈을 부릅뜨고 날카로운 송곳니를 보이며 으르렁 거리고 있는 호랑이의 모습이 어쩐지 무섭지 않게 묘사된 것은 아마 호랑이에 대한 우호감에서 비롯된것 같다.

민화에 등장하는 한국의 호랑이들은 수호신의 역할을 할지라도 결코 사납거나 험상궂은 모습으로 그려지지 않았다. 우리의 호랑이 칼이나 창을 쥐고 두 눈을 부릅뜨고 노려보는 중국의 수호신이나 불교의 험상궂은 사천왕과는 대조되는 웃음기를 띠고 있다. 빙르게 웃음을 머금은 채 개구쟁이 손자가 장난치고 있는 것을 바라보고 있는 자상한 할아버지의 모습을 하고 있다. 위엄이 있어 보이면서도 무섭지 않고 늠름한 자태, 이것이 우리 호랑이의 모습이다.
까치는 기쁜 소식을 전해준다는 길조이며 인간의 길흉화복을 좌우하는 전능의 신으로 여겨지는 서낭신의 사자로서 우리와 아주 친숙한 새이고, 호랑이는 서낭신의 신지를 받을어 시행하는 신령스런 동물이었다. 따라서 이 그림은 전령사이 까치가 서낭신의 신탁을 호랑이에게 전하고 있는 모습이라고도 볼 수 있다.

이러한 의미를 지닌 까치와 호랑이를 도자기에 옮겨 담은 고선례 선생님의 작품은 1230도의 온도에서 구워진 도기로 제작되었으며, 분청 기법을 이용하여 서민적이며 친근한 호랑이와 까치의 모습으로 해학적이며 민족적인 정서를 그대로 담고 있다.


■ 고선례





           고선례, 호랭이랑 까치랑, 30x37cm, 도판(조합토, 1230℃), 2009



고선례 약력



1992 성신여대 조소과 졸업

 

개인전

2010  호랭이랑 까치랑, 가회동60

2010  호랑이 GO, 갤러리 온, 서울

2009  호랑이....연인, 통인화랑, 서울

2008  호랑이 호랑이, 목인갤러리, 서울

2006  호랑이전, 경인미술관, 서울

2005  5회 개인전, 통인화랑, 서울

2004  4회 개인전, 통인 화랑, 서울

2003  3회 개인전 “호랑이“, 통인화랑, 서울

2002  2회 개인전, 미까비 도서관, 일본

2002  1회 개인전, gallery bo, new york

 

단체전 50여회

2009  몽상전, 목인갤러리, 서울

2009  “눈이 부시네 저기, 진달래”전, 호담갤러리, 강화도

2008  꿈.....환희, 호담갤러리초대전, 강화도

2008  몸의 幻, 유카리화랑 기획초대전, 수운회관 유카리화랑, 서울

2008  작가 고선례와 함께하는 흙으로 만든 - 목인 초대전, 목인 갤러리, 서울

2007  우리호랑이 재해석 기획초대전, 목인갤러리, 서울

2007  강화 향토작가 초대전, 강화 풍물시장

2007  시청에 오면 『 』있다, 부천시청 아트홀, 부천

2006  여인상 초대천, 이백 갤러리, 군포

2005  부천조각가 협회전, 복사골 문화센타, 부천

2005  등잔전, 갤러리수월거 초대전

2005  세계 평화의 집 워크샵, 베를린, 독일

2005  호랑이 아줌마, 옹기아저씨, 강미갤러리 초대전

2004  민족문화작가회 창립30주년 기념100년의 시, 덕원갤러리, 서울

2004  세계막사발 장작 가마 축제 워크샵 초대작가

2003  호랑이 초대전, 심은 미술관, 강화

2003  코엑스 몰 문화 페스티벌 초대전

2002  초대전 “호랑이”, 갤러리 드림 , 서울

2002  첼시 아트 초대전, 나고야, 일본

1992  서진범 & 고선례 전, 부천 아트 홀, 부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가회동 | 서울 종로구 가회동 60 #북촌한옥길 5#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가회동60 GAHOEDONG 60 트랙백 0 :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