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붓다-꽃이피다 2014

조재익전


2014. 10. 29 - 11. 5


가회동60 GAHOEDONG60

www.gahoedong60.com

02-3673-0585

서울시 종로구 가회동 60번지





붓다-꽃이 피다 I     130.3x162cm Oil on canvas 2014





-15회 개인전에 부치는 글

 

마음속의 옛길 따라 걷는다. 햇빛과 바람과 이름 모를 꽃들과 풀들이 지금 여기에서 찬란하다. 어느 한 시절 마음 한 조각이 닿았던 풍경, 옛사람들의 정성과 소망이 쌓아 올렸던 탑, 구조물들이 꿈속에서 본 것처럼 아득하다. 저 언덕 위의 문을 올려다본다. 저 너머에도 꽃들이 만개해 있다. 그리고 드넓은 하늘. 문득 붓다를 만난다. 피어있는 꽃들을 본다.

 

그림 그리는 일이나 인생살이나 스스로를 발견해 나가는 공부길이 놀랍도록 닮아있음을 느낀다. 어느 것 하나 따로 분리할 수 없는 전체의 또는 하나의 일. 그것들은 서로 성장에 도움을 주며 밀접하게 연관되어져 있다. 지난 수년간 관심을 가졌던 소재들을 다시 반복하여 그린다. 지난번에 혹시 놓친 어떤 것들을 발견할지도 모른다고 기대하며. 이름 모를 꽃들 피어있는 낮은 구릉지, 시간과 햇빛, 바람 속에서 변해가는 영원할 것 같았던 탑과 구조물들과 도달해야 할 어떤 것을 나타내는 듯한 언덕 위의 문과 그 너머의 꽃과 하늘. 그곳에서 붓다를 만난다. 우리의 모습을 닮은 경주 남산의 붓다, 간다라 붓다, 크메르 붓다를 만발한 꽃 이미지와 결합하여 존재가 깨어나는 순간, 또는 고요함, 지극한 평화 등을 드러낸다.

 

오일 특유의 중량감과 물성에 집중하여 반복하여 몇 번이고 덧칠하고 붓질을 쌓는다. 또는 긁거나 지운다. 자연의 흔적을 닮은 마띠에르... 반복적인 행위를 통하여 밀도와 형태가 스스로를 드러내기를 기다린다. 붓과 나이프의 흔적과 순간순간의 행위와 호흡. 가끔은 거칠게 격렬하게 대부분은 담담하게 몇 번이고 반복한다. 부분적으로는 무심히 흩뿌리거나 춤추듯이 긋기도 한다.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이 작품들이 내 모습과 완전히 닮기를 소망한다. 부디 이 그림들이 나 스스로와 많은 이들에게 위로가 되기를!

 

조재익








붓다-꽃이 피다 II     130.3x162cm Oil on canvas 2014








붓다-꽃이 피다 III    100x65.2cm Oil on canvas 2014 


붓다-망고나무아래에서   100x65.2cm Oil on canvas 2014








옛길-꽃이 피다 I    72.7x50cm Oil on canvas 2014



옛길-두 개의 탑   72.7x50cm Oil on canvas 2014



옛길-문 II   72.7x50cm Oil on canvas 2014


옛길-빛의 풍경  100x65.2cm Oil on canvas 2014









조재익  Cho, Jae-Ik


학력:

- 1982 마산고등학교 졸업

- 1991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 1993 홍익대학교 대학원 서양화과 졸업


개인전:

- 2014  제15회 개인전  가회동 60 (서울)

- 2013  제14회 개인전  아이원 문화예술나눔터 (서울)

- 2012  제13회 개인전  가회동 60 (서울)

- 2011  제12회 개인전  장은선 갤러리 (서울)

- 2010  제11회 개인전  세종갤러리 (서울)

- 2009  제10회 개인전  장은선 갤러리 (서울)

- 1992~2006 개인전 9회 

 

단체전: 

-1990~2014 70여회

 

수상: 

- MBC 미술대전 특선 1회 및 입선 3회

- 대한민국 미술대전 특선 1회 및 입선 5회

- 동아미술제 특선 1회 및 입선 2회

- 중앙미술대전 입선


작품 소장:

- 터키 한국총영사관

- 헝가리 한국대사관

- 체코 한국대사관 


현재: 

대한민국 미술대전 초대작가, 한국미술협회 회원, 계원대학교, 홍익대학교 평생교육원 출강. 

/ 홍익대학교, 용인대학교, 건국대학교 강사역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정발산동 717-4 옛길화실


031-917-1213

010-2813-1213

818bowls@hanmail.net/ 818bowls@naver.co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가회동 | 가회동60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가회동60 GAHOEDONG 60 트랙백 0 : 댓글 0

옛 길-빛의 정원

조재익 전

Old Path-Garden of light by Cho, Jae-Ik

 

2012. 10. 22 Mon - 10. 28 Sun

 

Opening Reception  10. 24 (수) 오후 5:00

Open 11am - 7pm

 

GAHOEDONG60

www.gahoedong60.com

02-3673-0585

서울시 종로구 가회동 60번지

gahoedong60@gmail.com

 

 

 

 

 

옛 길-꿈에본 풍경 I _162x97cm_oil on canvas_2012

 

 

짧은 생각 - 그림 읽기

 

 

적막한 저 건너편의 얕은 언덕, 한때 사람들의 소망이 담겼던 구조물이 있던 자리 혹은 흔적, 은둔자의 작은 오두막, 오래된 절터... 그러한 것들이 저 먼 곳 아련한 대기 중에, 비바람에, 햇빛에 풍화되고 시간 속으로 사라지는 듯한 혹은 빛 속으로 녹아드는 듯한, 마치 추구해야 할 이상과 도달해야 할 아득한 저 어떤 곳을 더듬는 듯한 원경에 대비되어, 근경에는 이름 모를 꽃과 풀이 선명하게 그 존재를 드러내며 찬란하다.

'훗날 이루어질 저 먼데 어느 곳'이 아닌 '지금. 여기. 이것'의 현존을 이야기하듯이. 거창하거나 그럴듯해 보이는 것이 아닌 가까운 곳에서 지금 만날 수 있는 소박한 아름다움에 눈이 머문다.

 

 

 

 

옛 길-꿈에본 풍경II_145.5x89.4cm_oil on canvas_2012

 

 

 

 

그러나 보이는 것이 무엇이든, 가까이 있는 것이든 먼데 있는 것이든, 그 모두는 스스로 빛을 발하며 다함께 생생하게 존재한다.

 

그러한 것들을 나타내기 위하여 체질이 드러날 때까지 반복하고 반복하고 또 반복하여 덧칠한다. 어느 순간 '다 되었다'는 느낌이 들 때 붓을 내려놓는다. 마음이 빈다. 매순간 있는 그대로의 나와 만나는 경험을 하면서 그러한 흔적을 남긴다. 옛길-빛의 정원이라는 이름으로.

조재익

 

 

 

 

 

옛 길-꿈에본 풍경III_130.3x80.3cm_oil on canvas_2012

 

 

 

 옛 길-봄의정원I_100x40cm_oil on canvas_2012

 

 

 

옛 길-은자의 오두막I_100x80.3cm_oil on canvas_2012

 

 

 

옛 길-은자의 오두막IV_53x45.5cm_oil on canvas_2012

 

 

 

 

조재익 CHO, JAE-IK

1982 마산고등학교 졸업
1991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1993 홍익대학교 대학원 서양화과 졸업


개인전
2012 제13회 갤러리 가회동60 (서울)
2011 제12회 장은선 갤러리 (서울)
2010 제11회 세종갤러리 (서울)
2009 제10회 장은선 갤러리 (서울)
1992-2006 개인전 9회

단체전
1990-2012 70여회

작품소장
터키 한국총영사관
헝가리 한국대사관
체코 한국대사관

수상
MBC 미술대전 특선 및 입선 3회
대한민국 미술대전 특선 및 입선 5회
동아미술제 특선 및 입선 2회
중앙미술대전 입선


현재
한국미술협회, 오리진 회화협회 회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가회동 | 서울 종로구 가회동 60 #북촌로11길 5#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가회동60 GAHOEDONG 60 트랙백 0 : 댓글 0